[AD]

클리브랜드 TFi 2135 새틴 "얼라인먼트가 쉬워"

최종수정 2017.09.11 08:36기사입력 2017.09.11 08:36


"얼라인먼트가 쉬워진다."

클리브랜드골프의 'TFi 2135 새틴' 퍼터(사진)다. 골프공의 반경과 똑같은 21.35mm의 높이로 설계한 독자적인 얼라인먼트 라인이 핵심이다. 어드레스와 상관없이 항상 공을 페이스 중앙에 컨택하는 정확한 임팩트로 직결된다. 헤드의 관성 모멘트(MOI)에 맞는 최적의 밀링을 가미해 공에 대한 파워 전달력을 극대화시켜 최적의 스피드와 거리감을 구현한다.

'트루 필 이노베이션 기술(True Feel Innovation®)'을 적용해 불필요한 진동을 최소화시켜 부드러운 타구감을 느낄 수 있다. 실버 컬러 바디에 하이 콘트라스트적인 컬러링을 표현했다. 정확한 정렬에 도움을 주는 역할까지 수행한다. 블레이드 타입 1.0과 말렛 타입 ELEVADO, RHO, CERO 등 총 4가지가 있다. 전국 취급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 있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