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골프포토] 나파 실버라도골프장 "산불 직격탄"

최종수정 2017.10.10 08:17기사입력 2017.10.10 08:17


[아시아경제 노우래 기자] ○…"화염에 휩싸인 골프장."

미국프로골프(PGA)투어 2017/2018시즌 개막전 세이프웨이오픈(총상금 620만 달러)의 격전지 실버라도골프장이다. 1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나파 등 북부 8개 카운티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의 직격탄을 맞았다. 코스와 갤러리 스탠드가 불에 타는 등 큰 피해를 입었다. 조니 밀러 토너먼트 호스트는 "바람까지 불고 있다"고 걱정했다. 선수들이 리조트에 아직 머물고 있는 지는 확인되지 않은 상황이다. 사진=CNN 트위터


노우래 기자 golfm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